Untitled Document






은수미 성남시장, 22일 영화 ‘택시운전사’ 실존인물 김사복씨 아들과 차담회 가져


발행일 2019.02.22  
성남신문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twitter facebookkakaostory band
[성남신문] 성남시는 은수미 성남시장이 22일 오전 시청 집무실에서 영화 ‘택시운전사’ 실존인물 김사복씨의 아들 승필씨와 만나 차담을 가졌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날 김승필씨는 “아버지는 故 장준하 선생님의 ‘사상계’와 故 함석헌 선생님의 ‘씨알의 소리’를 접하고 1970년 초반부터 민주화 활동을 하셨다”면서 “5.18 당시 광주에서 일어난 일을 알리기 위해 사선을 넘나드는 노력을 하셨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최근 5.18 민주화 운동의 진실을 왜곡하는 일들이 발생하고 있다”며 “두 선생님의 자료를 소개하고 민주화 운동 관련 사진을 전시해 국민에게 역사적 사실을 정확하게 알리고 싶다”고 제안했다.

이에 은 시장은 “올해는 국가탄생 100주년으로, 지난 100년의 역사 속에서 5.18 민주화 운동은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며 “과거를 부정하지 않고 정확한 사실을 알려 앞으로의 100년을 새롭게 펼쳐 나가야 한다”고 강조하고

이어 “성남시에서는 시의 역사뿐 아니라 대한민국의 역사를 시민에게 제대로 알릴 수 있도록 민주화 운동 관련 사진 전시회 개최 방안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고 화답했다고 성남시는 전했다.
 

[ Copyrights © 2017 성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kakaostory band
back top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수정남로 52번길 30 B101호 등록번호 : 경기 아 50140  등록일 : 2010.09.16 관리자
직통전화 : 010-5320-5089    발행인ㆍ편집인 : 허진구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허진구    청소년보호책임자 : 허진구
Copyright 2010 성남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inehuhl@naver.com